한일합동교육연구회

 

 

 

 



31 , 1/2 pages  
Subject | 일본 지바 지역 학생한국어 이야기대회 인사말입니다. Tuesday, 16.02.23 ( 152hit )

지바에서 오래간만에 인사 올립니다.
그런데 다문화교육 코너가 개점휴업 상태이네요!
지난 2월 20일 열린 지바현 학생한국어 스피치 대회 인사말입니다.

작년에 처음으로 지바현 학생한국어이야기대회가 열려 성황리에 끝났습니다. 여기에 참가한 김레나양은 전국 학생한국어이야기대회에 나가서 은상을 받았습니다. 올해는 13명이 참가하여 작년보다 갑절이나 늘었습니다. 거듭 관심과 성원을 보여주신 부모님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여기에 계시는 부모님을 비롯한 모든 분들은 여러 이유로 이곳에 오셨습니다. 하지만 참으로 소중한 것을 아시는 분들이십니다. 그것은 정체성 즉 아이덴티티(identity)를 알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즉 이것을 여러분들에게 심어주려고 바쁘신 중에서도 이곳에 오셨습니다.
이 정체성이 소중하다는 것은 증명한 민족이 유대인입니다. 사실상 전 세계의 경제, 문화, 과학을 이끄는 사람들이 바로 이 민족입니다. 노벨상 수상자의 25% 이상이 바로 이 유대인입니다. 사실 유대인은 나라가 없이 2000여 년을 남의 나라에 떠돌아다니면 살았습니다. 하지만 부모님들이 자녀들에게 유대어를 비롯하여 철저하게 유대인 문화를 전수하였습니다. 유대인들은 태어난 자식들을 ‘샤브라’라고 하였습니다. 샤브라는 사막에 피는 선인장과의 꽃입니다. 이 꽂이 피어나기 위해서는 사막의 갈증과 추위를 견디어 내지 않으면 안 됩니다. 즉 이 꽃인 자녀들에게 선조와 부모님에게 감사를 갖게끔 교육을 시켰습니다.
여러분들은 부모님들께 감사해야 합니다. 바로 그들의 수고와 헌신으로 여러분들이 여기에 있는 것입니다. 이제 여러분들은 부모님 덕분에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정체성을 함양하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오늘 긴장하지 말고 편안하게 최선을 다하시기 바랍니다. 왜냐하면 여기에 출전한 모든 분들은 반드시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감사합니다.

추신 : 이번 이바라키 여름 교류회에 저도 참석할 계획입니다. 지바와 이바라키는 아주 가깝습니다. 지바현에서 이바라키현도 관할하고 있습니다.
단, 집행진에게 부탁할 것은 공문을 만들어 홈피에 탑재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일전에 작성된 공문이 있습니다. 부탁합니다. 회원들과 만날 생각을 하면 마음이 설레입니다. 여정이 되신다면 저희 집에 여분의 방이 있습니다. 동네 목욕탕, 미술관 등 생활 문화를 즐기시는 것도? 언제든지 연락 주세요!  지바한국교육원은 교육부 홈페이지에 들어가셔서 하단의 해외학교, 교육원에서 지바한국교육원을 클릭하면 홈페이지에 들어오실 수 있습니다.
감사합다.
  





31    일본을 떠나면서  송석종  2017/09/01 80
   일본 지바 지역 학생한국어 이야기대회 인사말입니다.  송석종  2016/02/23 152
29    일본 드라마 노랫말 소개 [1]  송석종  2014/08/29 310
28    교육관련 발신 1 [2]  송석종  2014/08/06 359
27    일본 지바에서 소식 전합니다 [1]  송석종  2014/04/15 479
26    희망에 대하여  송석종  2010/07/13 805
25    다문화 학생 지도 매뉴얼(부산시교육청 전국 첫 발간)  백대현  2009/08/18 1133
24    KBS <러브인아시아>프로그램에서 부산'아시아공동체학교'를 방영했었네요....  백대현  2009/08/15 965
23    다문화이해 현장학습을 해 보았습니다.  백대현  2009/08/07 873
22    전국다문화가족사업지원단에 관해  백대현  2009/08/06 940
21    유네스코-다문화정책포럼  백대현  2008/12/14 955
20    뜻하지 않았던 귀한 선물! [2]  송석종  2008/11/27 1257
19    라오스 여행기 [1]  여정숙  2008/11/25 1223
18    현장에서본독도문제(2005년 3월 24일 용인시민신문 기고)  송석종  2008/08/22 1148
17    금강산 체험학습을 다녀와서! [2]  송석종  2008/02/20 1463
16    개학을 앞둔 선생님들에게 [2]  박종선  2007/08/23 1429
15    강을건너는 사람(타마강에서 임진강까지) 영화 시사회에 다녀와서...... [2]  송석종  2007/07/25 1649
14    2007년 1학기말 단상 [2]  송석종  2007/07/02 1520
13    <퍼온 글> 교사도 우울하다 - 유영미 [3]  고향옥  2007/02/01 1615
12    <퍼온 글> 논술의 파시즘 앞에서 - 밀양 밀성고 이계삼 [2]  고향옥  2007/01/31 1613
1 [2]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 Sohyang